FANDOM


어떤 이유로든간에 기기가 손상되어 제 기능을 하지 못하는 상태. 특히 PDA같은 경우 부피가 큰 경우가 많은데 그 크고 아름다운 모습에서 공간만 차지할 뿐 기능을 하지 않는다는 것에서 유례된 것으로 보인다.

돌연사(...)하는 경우는 극히 드물고 보통 커스텀 펌웨어를 얹는 도중 멈춰서 다운되거나 아이폰같은 경우는 탈옥하다 실패한 경우 벽돌 레벨에 수렴할 확률이 매우 높다;;

물론 후자의 경우라면 무상 A/S는 물건너간 경우가 태반이고 심하면 A/S 자체를 거부당할수도 있으니 조심하자.

사족으로 커스텀 펌웨어를 얹을 때, 삼성기종 시리즈가 벽돌이 될 확률이 높은편이며 HTC의 기기는 비교적 낮은 편이라고...[1]

어떻게보면 기기 자체의 컨디션과 사용자 컴퓨터의 컨디션 조합이 잘 맞아야한다(...) 여러모로 참 까탈스러운 프로그램.

복구 편집

삼성 단말기뿐만 아니라 펌웨어 업그레이드가 가능한 모델이라면 모두 응급 복구 모드가 존재하긴(...) 한다. 다만 이 모드로 진입하기 위한 키 조합을 모르는 경우가 문제.

삼성 MITs 기종 편집

기본적인 버튼조합 레시피는 통화 버튼 + 리셋(PDA Emergency Mode)통화 종료버튼 + 리셋(Phone Emergency Mode).

최소 한 번 이상 업그레이드를 한 적이 있는 MITs Upgrade 프로그램이 깔린 PC에서, 단말기를 응급 복구 모드로 전환하는 키조합을 누른 채 리셋한 뒤 USB 케이블을 연결, 마법사의 지시에 따라 과정을 진행하면 된다. 이 방법은 이전에 롬 영역에 무엇이 쓰여있건간에 무조건 덮어쓴다.

응급 복구 도중 케이블이 끊겨도 다시 응급 복구 모드를 진행할 수 있다. 하지만 기기가 완전히 맛이 가서 연결 인식조차 안 되는 경우가 있는데, 이 경우는 어쩔 수 없다.

Welcome to the hell...

이 경우는 정신적 데미지가 무한에 수렴한다(...).

안드로이드편집

최신 버전의 오딘과 순정 펌웨어 데이터를 받은 뒤 스마트폰의 <홈키>+<볼륨아래>+<전원>을 동시에 눌러 켜서 다운로드 모드로 부팅시킨 뒤, 컴퓨터에 연결한뒤 각각의 순정 펌웨어 파일을 선택한후 스타트를 누르면 안드로이드폰을 복구할 수 있다.

LG 편집

버튼조합 추가바람.

사실 LG 기종의 경우 커스텀 펌웨어를 올릴만한 방법이 없기때문에 실생활에서 사용될 일은 적을 듯 하다;;

HTC 편집

추가바람.

아이폰 편집

아이폰 같은 경우도 수많은 사례가 있지만, 딱히 알려진 복구 방법은 없는 듯.

구체적으로 알고 있는 그대가 여기 추가해주길 기대해본다(...) 추가 바람

아이폰 같은 경우는 비용도 만만치 않을테니 자연스럽게 위의 문구를 외치면 된다(.....). 야~ 신난다!

주석 편집

  1. 그나마 SPH-M465x까지는 성공률이 높다는 보고가 있다. 이게 다 바뀐 삼성로고 때문이다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